회원로그인

중국, 코로나19에도 한국산 소비재 수입 수요 왕성

페이지 정보

작성자 :백두넷 | 작성일 :21-03-19 11:44|

본문

중국, 코로나19에도 한국산 소비재 수입 수요 왕성

  

 지난해 중국의 대한국 수입액은 1735억 달러로 2019년 대비 0.03% 소폭 감소했다.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수요 위축에도 반도체와 마스크, 의류 등 소비재의 대한국 수입이 호조를 보이며 전체 감소율을 일부 방어한 것으로 분석된다. 코로나19 충격으로 지난해 중국 소비가 역성장했음에도 불구하고 한국산 소비재의 수입 수요는 여전히 왕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중국의 한국 소비재(HS 8단위 기준) 수입 규모 1000만 달러 이상인 품목은 총 59개로, 이 중 22개 품목은 3000만 달러를 웃도는 규모였다. 1~6위 품목은 1억 달러를 돌파했다.

 

수입증감률을 살펴보면 대한국 수입규모 TOP10 소비품목 모두 플러스 성장을 보였다. 수입액 3000만 달러 이상인 상위 22개 소비재 중에서도 콘택트렌즈, 파우더(화장품), 기타 약품, 영유아 조제분유를 제외한 18개 품목은 성장세가 가파르다.

 

코로나 시대 중국 수입시장에서 특히 인기를 끈 K-소비재는 화장품, 방역용품, 즉석식품, 홈쿡용품, 의류 등이다.

 

먼저 기존 주요 대중국 수출 품목인 화장품은 코로나19 악재에도 성장세를 이어갔다. 스킨케어 용품, 마스크팩 등 기초화장품은 수출 규모가 30억 달러를 돌파했으며, 헤어린스, 헤어크림 등 두발 케어용품과 립 제품은 전년 대비 각각 84.4%, 46.5% 증가했다. 한국산 파우더 제품 수입은 전년 대비 4.2% 감소했다.

 

현지 업계 관계자는 이러한 한국 화장품 수입 증가세가 “중국 화장품 시장이 프리미엄 위주로 성장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장시간 마스크를 착용하는 것이 일상화됨에 따라 소비자들이 피부 관리의 필요성을 느끼면서 성분 안전성과 각종 기능성을 겸비한 수입산 프리미엄 제품 수요를 늘렸다는 설명이다.

 

방역용품 수입 규모도 폭발적으로 늘어났다. 지난해 중국의 한국산 마스크 수입 규모는 2억2000만 달러로 2019년보다 30배 이상 증가했다. 세안용 폼클렌징, 손소독제·세정제의 대한국 수입 규모도 전년 대비 91.2% 증가하며 수입액이 1억 달러를 넘어섰으며, 면역력 강화에 효과가 있다고 알려진 한국산 홍삼제품 수입액은 14.9 늘어 2272만 달러를 달성했다.

 

이러한 중국의 방역용품 수입은 현지 공급력 급상승 및 코로나 사태 안정세와 더불어 지난해 4월부터 가라앉았다. 현지 바이어들은 “중국 내 마스크 시장은 이미 공급과잉 상태”라고 진단했으며, 유통업체 관계자들도 “작년 초와 같은 마스크 대란은 일어나지 않을 것”이라고 입을 모았다. 그러나 “한국산 마스크의 중국 내 인지도가 높고 프리미엄 마스크에 대한 수요가 높아 고품질 K-마스크에 대한 시장 수요는 지속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즉석식품과 홈쿡제품은 코로나19로 전성기를 맞았다. 한국산 라면 수입액은 1억5000만 달러를 돌파했으며, 곡물스낵과 떡볶이의 대한국 수입도 각각 43.9%, 99.9% 늘었다.

 

홈쿡제품은 이동제한령, 봉쇄령 등으로 인해 반사이익을 얻은 대표적인 품목이다. 집에서 요리하는 ‘홈쿡족’이 늘면서 한국산 주방가전 수입이 지난해 플러스로 전환된 것이다. 한국산 전기밥솥 수입은 2016년 이후 3년 연속 감소세를 보였으나 지난해 20% 가까이 증가했다. 2014년 이후 5년 연속 마이너스 성장을 이어오던 한국산 착즙기도 지난해 수입이 소폭 늘었다. 한국산 조미료 수입액도 지난해 대비 48.5% 증가한 4389만 달러로 나타났다.

 

현지 바이어들은 “현지 코로나 사태가 안정세에 접어들었지만 산발적 감염 사태로 외식소비는 여전히 코로나 이전 수준으로 회복되지 못했다”며 “홈쿡제품이나 즉석식품 수요는 한동안 지속될 것”으로 진단했다.

 

의류도 2020년 대한국 수입 증가를 이끈 품목 중 하나다. 지난해 중국의 한국산 의류·부품 수입 규모는 전년대비 101.9% 늘어 상위 10개국 중 최대 증가 폭을 보였다. 총 수입액은 4억8000만 달러였다.

 

물론 코로나19 탓에 부진했던 품목도 많다. 코로나 이전 수입 규모가 1000만 달러 이상이던 소비재 중 입욕제, 맥주, 드럼세탁기, 김, 혼합주스, 생리대 등 품목은 지난해 두 자릿수 이상의 하락세를 보였다.

 

코로나 이전 수입 규모가 3000만 달러를 웃돌았던 입욕제는 코로나 사태를 겪으며 4분의 1 수준으로 줄었다. 한국산 맥주 수입 규모도 66.5% 감소했으며, 드럼세탁기, 김, 가정용 공기청정기 등도 절반 이상 줄어들었다. 한국산 콘택트렌즈와 생리대 수입도 10% 이상의 감소 폭을 보였다. 외출제한 등 규제와 해외 코로나19 확산세에 따른 외국산 상품에 대한 불안감, 가성비를 앞세운 로컬기업의 판촉 전략 등 다양한 요인이 복합적으로 작용한 결과로 분석된다.

 

KOTRA 베이징무역관은 “코로나 충격에도 중국 소비자들은 한국의 패션과 디자인, 개발 능력이 우수한 제품에 높은 선호도를 보였다”며 “우리 기업들은 향후 뛰어난 기술력을 바탕으로 한 K-소비재의 우수성을 중국 소비자들에게 적극 어필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코로나19 확산으로 중국인들의 소비패턴과 유통방식이 변화하는 가운데 무인배송 등 다양한 기술 발전에 힘입어 변화는 중장기적으로 더욱 가속화될 것”이라고 전망하며 “화장품, 생활용품, 식품 등 중국 시장에서 경쟁력 있는 한국 소비재의 온라인 유통채널을 확대하는 등의 노력이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민유정 기자 07yj28@kita.net

0

中韓동향 목록

中韓동향 목록
[열람중]중국, 코로나19에도 한국산 소비재 수입 수요 왕성 인기글 중국, 코로나19에도 한국산 소비재 수입 수요 왕성 지난해 중국의 대한국 수입액은 1735억 달러로 2019년 대비 0.03% 소폭 감소했다.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수요 위축에도 반도체와 마스크, 의류 등 소비재의 대한국 수입이 호조를 보이며 전체 감소율을 일부 방어한 것으로 분석된다. 코로나19 충격으로 지난해 중…(2021-03-19 11:44:29)
대중국 화장품 수출기업이 직면한 세 가지 과제 지난해 중국 화장품 소비시장 규모는 전년대비 9.5% 성장한 3400억 위안(약 57조8000억 원)에 달했으며, 한국 화장품 수입금액도 전년대비 7.5% 증가한 33억 달러를 기록했다. 그러나 한국 화장품은 프리미엄 제품 시장에서 일본, 프랑스 등 기업과의 경쟁에 직면해있다. 동시에 중저가 시장에서는 최근 빠르게 성…(2021-03-19 11:29:56)
중한 수교 30주년 기념하는 ‘한중 시니어복식쇼’ 인기글 2022년 한·중 수교 30주년을 기념하는 ‘한중 시니어복식쇼’가 2월 5일 호텔 라마다 서울 별관 웅기아트홀에서 열린다. 이날 행사는 중국 상하이패션디자이너협회가 주최하는 상하이 패션위크에 공식초청을 받아 상하이와 베이징, 충칭(重慶), 선전 등 주요도시에서 한복의 화려한 문양과 한국적 시니어 문화를 전파하는 민간 사절…(2021-02-04 06:02:55)
시진핑 주석, 문재인 대통령과 통화…“중·한은 서로에게 중요… 인기글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이 1월 26일 저녁 문재인 한국 대통령과 전화 통화를 했다.양국 정상은 새해 인사를 나누고, 중·한 양국 국민에게 새해 축복을 전했다.시 주석은 지난해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전 세계적 대유행과 세계에 백 년간 없었던 대변화가 교차하면서 국제 및 지역 정세가 심각하게 변화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중·한 양국은 한배를 타고 강을 건너듯 위기를 극복하면서 손을 맞잡고 노력해 각 분야의 교류와 협력이 풍성한 성과를 거두도록 추진했다”면서 “특히 양국은…(2021-02-04 05:58:52)
화춘잉대변인,김치 기원 논란에 답변 인기글 최근 중국과 한국의 네티즌과 유명 유튜버가 ‘김치’의 기원을 둘러싸고 논쟁을 벌이는 것과 관련해 화춘잉(華春瑩) 외교부 대변인은 20일 “파오차이(泡菜)는 소금에 절인 발효 식품이며 소수 국가와 지역에만 있는 것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중국에서는 이를 ‘파오차이(paocai)’라고 부르고, 조선반도 및 중국 조…(2021-01-24 16:20:19)
中 외교부, “중·한 각계의 양국 우호사업에 대한 적극적 지… 인기글 자오리젠(趙立堅) 외교부 대변인이 13일 정례 기자회견을 주재했다고 외교부 홈페이지가 발표했다.이날 기자회견에서 자오 대변인은 한국의 일부 민간 단체와 기관이 2022년 한·중 수교 30주년과 2021-2022년 ‘한·중 문화 교류의 해’를 맞아 양국 간 교류와 협력 확대를 목표로 ‘한중 수교 30주년 기념사업 준비위원회…(2021-01-17 17:01:48)
중국, 경제와 방역의 성공으로 '경제 1위'… 인기글 2028년 미국 제치고 세계 최대 경제국 도약​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리더십은 빛났다. 코로나19 팬데믹과 미중 갈등이라는 두가지 위기(雙危機) 속에서 중국은 세계 주요 국가 중 가장 큰 성과를 보인 것으로 평가된다. 지난 26일 영국 싱크탱크 경제경영연구소(CEBR)는 연례 전망 보고서를 통해 "중국이 오는 2028년…(2020-12-30 23:20:56)
한국 전국경제인연합회, “2021년 중한 비즈니스 기회가 많… 인기글 한국 전국경제인연합회(전경련)는 12월 28일 경제 전문가 31명을 대상으로 ‘2021년도 중국경제 및 대중국 무역·투자 관련 전망과 과제’를 조사한 결과 한국의 대(對)중국 비즈니스 기회가 많을 것이라고 밝혔다.전경련은 2021년 이후 중국경제가 내수 중심으로 회복되면서 코로나19로 인해 위축되었던 대중국 수출도 증가할…(2020-12-30 22:47:29)
중국 언론 "이건희 회장의 경영전략 우리도 배워야" 인기글 배상희 기자 = 25일 한국 재계 거물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별세했다는 소식에 중국 언론들도 이를 긴급 뉴스로 타전했다.중국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 해외망은 "삼성 이건희 회장이 향년 78세로 별세했다"고 속보로 전했다.중국 관영 환구시보(環球時報)의 인터넷판인 환구망(環球網) 또한 "이 회장이 2014년 5월 급성심근…(2020-10-26 22:39:31)
현대차, 中정부 딴지에 ‘모범 업체’ 면모 과시 인기글 베이징현대 전경. 사진=현대차그룹 현대자동차 중국 합작법인 '베이징현대'가 중국 최고 법원에서 발간한 '환경 판례 백서'에서 모범 사례로 소개됐다. 베이징현대는 중국정부의 ‘딴지’를 슬기롭게 극복하고 오히려 첨단 친환경차량을 선보여 중국 차세대 자동차시장을 선점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2020-08-28 15:37:10)
㈜푸페이 중국 왕홍 플랫폼 공동 발전 업무 협약 체결 인기글 ▲(좌측부터 AIS왕홍연맹 김도기 고문,㈜푸페이 남동국 본부장,뷰티한국㈜ 김원식 대표) ㈜푸페이는 AIS왕홍연맹과 뷰티한국과 왕홍 플랫폼 공동 발전 업무 협약를 맺었다고 7월 31일 밝혔다. 뷰티한국주식회사소속의 미코리더스(미스코리아 본선진출자 모임으로 회원 약400명)회원이 왕홍으로 활동하게되며 AIS왕홍연맹에서 교육…(2020-08-21 17:44:44)
중국-한국, 연내 RCEP 협정 타결 추진키로 인기글 중국-한국, 연내 RCEP 협정 타결 추진키로 ​ 중•한(중국-한국)경제무역공동위원회 제24차 회의가 산둥(山東) 칭다오(靑島)에서 열렸다. 이번 회의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중국이 다른 나라와 처음으로 오프라인 방식으로 개최한 정부 간 경제 협력 회의로 상시적인 방역 조건 속에서 전방위 대외교류를 적극 모색한 동시…(2020-08-15 15:35:59)
한국 10일부터 중국 후베이 입국 제한 해제 인기글 한국 10일부터 중국 후베이 입국 제한 해제[2020-08-07, 14:48:09] 한국 방역당국이 오는 10일부터 중국 후베이(湖北)성 지역 사람들에 대한 입국, 비자 제한 조치를 해제한다고 7일 밝혔다. 7일 중앙TV뉴스(央视新闻)는 김강립 한국보건복지부 차관이 7일 열린 기자회견에서 이 같이 밝혔다고 보도했다…(2020-08-08 02:50:08)
외교부, 중한 ‘신속통로’ 적용범위 확대 인기글 [사진 출처: 외교부 공식 사이트]중국 외교부 왕원빈(汪文斌) 대변인은 23일 현재 중국과 한국 양국의 코로나19 사태가 효과적으로 통제되어 양측은 새로운 추세와 현실적 필요를 결합해 ‘신속통로’ 적용 범위를 확대하기로 했다고 밝혔다.당일 정례 기자회견에서 한 기자가 “보도에 따르면 한국 정부는 23일 ‘신속통로’를 통…(2020-07-25 17:09:37)
"중국 6대 경기부양책 한국 기업에 기회" 인기글 "중국 6대 경기부양책 한국기업에 기회"입력2020-06-22 06:00 중국의 내수 확대 전략이 한국기업에게 기회로 작용할 것으로 전망됐다.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통상연구원은 22일 ‘2020년 중국의 6대 정책 방향과 시사점’에서 1분기 중국의 경제성장률이 마이너스 6.8%로 급락하면서 중국 정부는 지난달 열린 ‘…(2020-06-22 12:06:17)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2021년 건강한 한해을 기원하는 고객감사 사은전
延边聖山本草商贸有限公司(연변성산본초상무유한공사) 전화 0433~4329139 콜센터 07048298215
Copyright © 2006 吉ICP备2020005010号 住所 :延吉市北大新城 2号楼3010
企业法人注册号(법인사업자 등록번호):222400000012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