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대중국 화장품 수출기업이 직면한 세 가지 과제

페이지 정보

작성자 :백두넷 | 작성일 :21-03-19 11:29|

본문

 

 지난해 중국 화장품 소비시장 규모는 전년대비 9.5% 성장한 3400억 위안(약 57조8000억 원)에 달했으며, 한국 화장품 수입금액도 전년대비 7.5% 증가한 33억 달러를 기록했다.

 

그러나 한국 화장품은 프리미엄 제품 시장에서 일본, 프랑스 등 기업과의 경쟁에 직면해있다. 동시에 중저가 시장에서는 최근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중국 로컬 브랜드들에 대응해야 한다. 5월부터 새롭게 시행되는 중국 ‘화장품허가등록관리방법’ 또한 우리 기업들이 유의해야 할 부분이다.

 

◇프리미엄 시장도 중저가 시장도 안전하지 않다 = 한국무역협회 베이징지부가 3월 8일 펴낸 ‘최근 중국 화장품 시장 동향’ 보고서에 따르면 2020년 중국의 화장품(HS코드 3304 기준) 수입금액은 전년대비 31.1% 증가한 173억 달러를 기록, 2015년부터 꾸준히 매년 30% 이상의 성장률을 보이고 있다.

 

지난해 중국의 화장품 최대 수입대상국은 일본으로, 전체 수입금액의 24.8%를 차지했다. 지난해 대비 1.1%p 늘어난 수치다. 한국은 전년대비 4.2%p 감소한 18.8%로 프랑스(21.6%→22.4%) 다음으로 3위에 올랐다. 금액별로는 일본이 총 43억 달러 규모로 37.1%p 늘었으며, 프랑스는 39억 달러 규모로 36.1%p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 33억 달러 규모로 전년대비 7.5%p 증가했다.

 

중국 수입 화장품 시장에서 한국 화장품이 프리미엄 브랜드들을 필두로 성장세를 유지하고는 있으나, 일본 및 프랑스 등 경쟁국들이 중국 시장에서 더욱 빠른 성장을 보이고 있어 전체 비중은 오히려 하락하는 모습이다. 무역협회는 “이미 중국 소비자들에게 고급 제품으로 각인된 ‘후’, ‘설화수’ 등과 같이 제품의 고급화를 통해 중국 프리미엄 시장을 꾸준히 공략할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중저가 시장에서는 중국 현지 화장품 기업의 성장세가 매섭다. 현재 중국에서 화장품 생산 허가를 받은 기업은 4000개가 넘으며, 특히 중국 본토 기업들의 약진이 두드러진다. 2009년 중국 화장품 시장에서 시장점유율 기준 10위 안에 드는 기업 중에는 중국 기업이 단 1개도 없었으나 2020년에는 상메이(上美·CHICMAX), 바이췌링(百雀羚·PECHOIN), 쟈란(伽蓝·JALA) 3개 로컬 기업이 자리 잡았다.

 

2015년까지만 해도 중국 화장품 시장은 외국 브랜드들이 주도했다. 그러나 2016년부터 로컬 브랜드들이 점차 성장하기 시작해 향후 2025~2030년경에는 로컬 브랜드가 시장을 주도할 가능성도 점쳐진다. 지난 5년간 중국 화장품 기업들은 누계 총 2만1896건의 특허를 신청하는 등 제품 개발을 꾸준히 진행하고 있다. 코로나19로 경제활동에 여러 제약이 있던 2020년에도 중국 화장품 기업들은 총 3500건의 특허를 신청했다.

 

최근 중국의 주요 화장품 기업들은 천연 식물을 원료로 사용한 제품임을 강조하고, 화장품 생산 선진국인 한국, 일본, 프랑스 등과의 기술제휴 제품임을 홍보하는 경우가 많다. 실제로 현지 시장점유율 7위를 차지하고 있는 샹메이는 주요 브랜드인 KANS(韓束)의 한자명 첫 글자를 ‘한(韓)’으로 하고, 기존 엑소 멤버 크리스(중국명 우이판)를 홍보 모델로 기용했다. 영유아 브랜드 Baby elephant(红色小象)는 일본 기술제휴 제품임을 강조하는 전략을 택했다.

 

시장점유율 9위 기업 바이췌링은 100년에 가까운 역사를 가진 국민 브랜드로, 2018년 ‘제30회 세계화장품학회(IFSCC)’에서 과학기술혁신 금상을 받아 기술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또한 바이췌링의 차오번(草本) 시리즈는 식물의 성장에 유리한 북위 30도 지역(유명 관광지 주자이거우 등 위치)에서 원료를 채취했다는 사실을, 20~30대 여성을 겨냥한 브랜드 SANSEN(三生花)는 천연 화초 성분을 사용한다는 점을 중심으로 어필하고 있다.

 

시장점유율 10위 기업 쟈란의 대표브랜드 CHANDO(自然堂) 또한 히말라야 산맥의 천연자원을 사용하고 있음을 강조하고, 색조화장품 브랜드 COMO는 한국 및 프랑스 전문가들과 함께 만든 제품으로 소개하고 있다.

 

중국은 1인당 국민소득이 점진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화장품 소비시장도 더욱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중국의 1인당 화장품 소비금액도 아직 선진국에 비해 낮은 수준으로, 성장 잠재력이 크다.

 

중국 화장품 소비시장은 온라인 채널이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어 소셜미디어 플랫폼을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기업들의 성과가 두드러진다는 특징이 나타난다. 2017년 출시된 브랜드 완메이르지(完美日记, Perfect Diary)는 중국의 생활형 플랫폼 샤오홍슈(小紅書)를 성공적으로 잘 이용해 신규 브랜드임에도 빠른 성장을 보였다. 이에 힘입어 모기업 이셴(Yatsen)은 2020년 11월 미국 뉴욕증권거래소에 정식 상장했다. 이밖에도 메이르지는 2018년 광군제에서 판매액 1억 위안을 넘어선 이후 2019년 및 2020년 광군제에서는 로레알 등 명품 브랜드를 압도하고 2년 연속 색조화장품 판매 1위를 달성하는 성과를 이뤘다. 현재까지도 완메이르지 사례는 샤오홍슈 활용의 모범 사례로 인식되고 있다.

 

중국에 신규 론칭하는 한국 화장품 브랜드들도 현지 언론, 샤오홍슈, 더우인(중국판 틱톡), 웨이보(중국판 트위터) 등을 통해 소비자에게 제품을 지속적으로 노출시켜 브랜드의 인지도를 높여야 할 것으로 보인다. 중국 현지에 중국 소비자들이 구매 가능한 온라인 판매망을 구축하는 것도 잊어서는 안 되는 필수 요소다.

 

◇5월부터 비특수·특수 화장품 등록시스템 통폐합 = 한편, 현재 중국 국가약품감독관리국(NMPA)은 비특수류 시스템과 특수류 등록 시스템을 나눠 운영하고 있는데 5월 1일부터 시스템이 통폐합될 예정이다. 4월 1일부터 한 달 동안은 과도기 기간으로 새 플랫폼에 사용자 ID를 신청할 수 있다. 당분간 NMPA는 5월 ‘화장품허가등록관리방법’ 시행을 앞두고 최종 확정된 관련 세칙들을 연이어 발표할 전망이다.

 

3월 4일에는 ‘화장품허가등록자료관리규정’이 발표됐다. 규정은 총칙, 사용자 ID 및 허가등록 자료 요구사항, 변경·연장·취소 등 절차별 요구사항과 부칙 등 총 6장 60조로 구성됐다. 부칙은 총 24개로 ▷신청표, 정보표, 개요표 등 양식 ▷경내책임자 수권서, 제품집행표준, 허가연장 자가검사 현황보고서 등의 견본 ▷제품 집행표준 편집, 원료 안전성 정보 신고 등 기술관련 서류의 양식과 지침 등이 포함됐다.

 

중국 및 해외 화장품 기업들은 앞으로 시행될 새로운 법규와 NMPA 시스템에 적응하기 위해 많은 시간을 들여야 할 것으로 보인다. 비기능성 신원료를 취급하는 원료사에게는 간소화된 등록제 규정이 희소식일 것이나, 기존에 사용이 허용됐던 원료를 취급하는 기업들에겐 다소 번거로운 일일 수 있다. 이러한 기업들은 원료를 새로운 시스템에 등록하고, 성분표 제출 시 해당 등록번호를 첨부해야 한다.

 

중국 시장관리감독총국(SAMR) 산하 국가 시험기관인 씨에이아이큐테스트(CAIQTEST)의 김주연 팀장은 2021년 “4월 1일부터 화장품 기업들은 새로운 온라인플랫폼에서 사용할 ID를 발급받아야 하고, 원료사들도 화장품에 들어가는 각각의 원료들에 대한 안전성 정보를 플랫폼에 제출하고 신고번호를 부여받아야 한다”고 지적했다.

0

中韓동향 목록

中韓동향 목록
중국, 코로나19에도 한국산 소비재 수입 수요 왕성 인기글 중국, 코로나19에도 한국산 소비재 수입 수요 왕성 지난해 중국의 대한국 수입액은 1735억 달러로 2019년 대비 0.03% 소폭 감소했다.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수요 위축에도 반도체와 마스크, 의류 등 소비재의 대한국 수입이 호조를 보이며 전체 감소율을 일부 방어한 것으로 분석된다. 코로나19 충격으로 지난해 중…(2021-03-19 11:44:29)
[열람중]대중국 화장품 수출기업이 직면한 세 가지 과제 지난해 중국 화장품 소비시장 규모는 전년대비 9.5% 성장한 3400억 위안(약 57조8000억 원)에 달했으며, 한국 화장품 수입금액도 전년대비 7.5% 증가한 33억 달러를 기록했다. 그러나 한국 화장품은 프리미엄 제품 시장에서 일본, 프랑스 등 기업과의 경쟁에 직면해있다. 동시에 중저가 시장에서는 최근 빠르게 성…(2021-03-19 11:29:56)
중한 수교 30주년 기념하는 ‘한중 시니어복식쇼’ 인기글 2022년 한·중 수교 30주년을 기념하는 ‘한중 시니어복식쇼’가 2월 5일 호텔 라마다 서울 별관 웅기아트홀에서 열린다. 이날 행사는 중국 상하이패션디자이너협회가 주최하는 상하이 패션위크에 공식초청을 받아 상하이와 베이징, 충칭(重慶), 선전 등 주요도시에서 한복의 화려한 문양과 한국적 시니어 문화를 전파하는 민간 사절…(2021-02-04 06:02:55)
시진핑 주석, 문재인 대통령과 통화…“중·한은 서로에게 중요… 인기글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이 1월 26일 저녁 문재인 한국 대통령과 전화 통화를 했다.양국 정상은 새해 인사를 나누고, 중·한 양국 국민에게 새해 축복을 전했다.시 주석은 지난해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전 세계적 대유행과 세계에 백 년간 없었던 대변화가 교차하면서 국제 및 지역 정세가 심각하게 변화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중·한 양국은 한배를 타고 강을 건너듯 위기를 극복하면서 손을 맞잡고 노력해 각 분야의 교류와 협력이 풍성한 성과를 거두도록 추진했다”면서 “특히 양국은…(2021-02-04 05:58:52)
화춘잉대변인,김치 기원 논란에 답변 인기글 최근 중국과 한국의 네티즌과 유명 유튜버가 ‘김치’의 기원을 둘러싸고 논쟁을 벌이는 것과 관련해 화춘잉(華春瑩) 외교부 대변인은 20일 “파오차이(泡菜)는 소금에 절인 발효 식품이며 소수 국가와 지역에만 있는 것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중국에서는 이를 ‘파오차이(paocai)’라고 부르고, 조선반도 및 중국 조…(2021-01-24 16:20:19)
中 외교부, “중·한 각계의 양국 우호사업에 대한 적극적 지… 인기글 자오리젠(趙立堅) 외교부 대변인이 13일 정례 기자회견을 주재했다고 외교부 홈페이지가 발표했다.이날 기자회견에서 자오 대변인은 한국의 일부 민간 단체와 기관이 2022년 한·중 수교 30주년과 2021-2022년 ‘한·중 문화 교류의 해’를 맞아 양국 간 교류와 협력 확대를 목표로 ‘한중 수교 30주년 기념사업 준비위원회…(2021-01-17 17:01:48)
중국, 경제와 방역의 성공으로 '경제 1위'… 인기글 2028년 미국 제치고 세계 최대 경제국 도약​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리더십은 빛났다. 코로나19 팬데믹과 미중 갈등이라는 두가지 위기(雙危機) 속에서 중국은 세계 주요 국가 중 가장 큰 성과를 보인 것으로 평가된다. 지난 26일 영국 싱크탱크 경제경영연구소(CEBR)는 연례 전망 보고서를 통해 "중국이 오는 2028년…(2020-12-30 23:20:56)
한국 전국경제인연합회, “2021년 중한 비즈니스 기회가 많… 인기글 한국 전국경제인연합회(전경련)는 12월 28일 경제 전문가 31명을 대상으로 ‘2021년도 중국경제 및 대중국 무역·투자 관련 전망과 과제’를 조사한 결과 한국의 대(對)중국 비즈니스 기회가 많을 것이라고 밝혔다.전경련은 2021년 이후 중국경제가 내수 중심으로 회복되면서 코로나19로 인해 위축되었던 대중국 수출도 증가할…(2020-12-30 22:47:29)
중국 언론 "이건희 회장의 경영전략 우리도 배워야" 인기글 배상희 기자 = 25일 한국 재계 거물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별세했다는 소식에 중국 언론들도 이를 긴급 뉴스로 타전했다.중국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 해외망은 "삼성 이건희 회장이 향년 78세로 별세했다"고 속보로 전했다.중국 관영 환구시보(環球時報)의 인터넷판인 환구망(環球網) 또한 "이 회장이 2014년 5월 급성심근…(2020-10-26 22:39:31)
현대차, 中정부 딴지에 ‘모범 업체’ 면모 과시 인기글 베이징현대 전경. 사진=현대차그룹 현대자동차 중국 합작법인 '베이징현대'가 중국 최고 법원에서 발간한 '환경 판례 백서'에서 모범 사례로 소개됐다. 베이징현대는 중국정부의 ‘딴지’를 슬기롭게 극복하고 오히려 첨단 친환경차량을 선보여 중국 차세대 자동차시장을 선점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2020-08-28 15:37:10)
㈜푸페이 중국 왕홍 플랫폼 공동 발전 업무 협약 체결 인기글 ▲(좌측부터 AIS왕홍연맹 김도기 고문,㈜푸페이 남동국 본부장,뷰티한국㈜ 김원식 대표) ㈜푸페이는 AIS왕홍연맹과 뷰티한국과 왕홍 플랫폼 공동 발전 업무 협약를 맺었다고 7월 31일 밝혔다. 뷰티한국주식회사소속의 미코리더스(미스코리아 본선진출자 모임으로 회원 약400명)회원이 왕홍으로 활동하게되며 AIS왕홍연맹에서 교육…(2020-08-21 17:44:44)
중국-한국, 연내 RCEP 협정 타결 추진키로 인기글 중국-한국, 연내 RCEP 협정 타결 추진키로 ​ 중•한(중국-한국)경제무역공동위원회 제24차 회의가 산둥(山東) 칭다오(靑島)에서 열렸다. 이번 회의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중국이 다른 나라와 처음으로 오프라인 방식으로 개최한 정부 간 경제 협력 회의로 상시적인 방역 조건 속에서 전방위 대외교류를 적극 모색한 동시…(2020-08-15 15:35:59)
한국 10일부터 중국 후베이 입국 제한 해제 인기글 한국 10일부터 중국 후베이 입국 제한 해제[2020-08-07, 14:48:09] 한국 방역당국이 오는 10일부터 중국 후베이(湖北)성 지역 사람들에 대한 입국, 비자 제한 조치를 해제한다고 7일 밝혔다. 7일 중앙TV뉴스(央视新闻)는 김강립 한국보건복지부 차관이 7일 열린 기자회견에서 이 같이 밝혔다고 보도했다…(2020-08-08 02:50:08)
외교부, 중한 ‘신속통로’ 적용범위 확대 인기글 [사진 출처: 외교부 공식 사이트]중국 외교부 왕원빈(汪文斌) 대변인은 23일 현재 중국과 한국 양국의 코로나19 사태가 효과적으로 통제되어 양측은 새로운 추세와 현실적 필요를 결합해 ‘신속통로’ 적용 범위를 확대하기로 했다고 밝혔다.당일 정례 기자회견에서 한 기자가 “보도에 따르면 한국 정부는 23일 ‘신속통로’를 통…(2020-07-25 17:09:37)
"중국 6대 경기부양책 한국 기업에 기회" 인기글 "중국 6대 경기부양책 한국기업에 기회"입력2020-06-22 06:00 중국의 내수 확대 전략이 한국기업에게 기회로 작용할 것으로 전망됐다.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통상연구원은 22일 ‘2020년 중국의 6대 정책 방향과 시사점’에서 1분기 중국의 경제성장률이 마이너스 6.8%로 급락하면서 중국 정부는 지난달 열린 ‘…(2020-06-22 12:06:17)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2021년 건강한 한해을 기원하는 고객감사 사은전
延边聖山本草商贸有限公司(연변성산본초상무유한공사) 전화 0433~4329139 콜센터 07048298215
Copyright © 2006 吉ICP备2020005010号 住所 :延吉市北大新城 2号楼3010
企业法人注册号(법인사업자 등록번호):222400000012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