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중국통이 되려면 중국에 몸을 던져라', 네모파트너즈 차이나 이기창 대표

페이지 정보

관리자 작성일 :17-08-10 15:06 조회 :1,520회

본문

'중국통이 되려면 중국에 몸을 던져라', 네모파트너즈 차이나 이기창 대표
중국어 대충 해서는 결코 중국 기회 못잡아 
웹 문화 콘텐츠 유아 실버시장 잠재력 무궁
관시 별것 아냐, 평소 사람 도리 다하면 돼 
사드, 일반인들은 한국의 난처한 입장 잘 이해

[2017-08-10]  

‘중국을 제2의 고향이라 생각하고 영원히 살 것처럼 버텨라.’ 손꼽히는 중국 전문 컨설팅업체 ‘네모파트너즈 차이나 (Nemopartners China)’ 이기창 대표의 일성(一聲)이다.

이 대표는 잘 나가는 대기업 사원으로 탄탄대로를 걷다 돌연 중국으로 유학을 떠났다.10년이 넘는 기간을 중국 현지에서 고군분투하며 그는 어느새 한국인으로서 최고의 중국 전문가가 됐다. 

중국어 한마디 제대로 못하던 유학생에서 이제는 현지 기업들까지 그의 조언을 경청하는 명실상부한 ‘중국통’으로 거듭난 것.

현재 이 대표는 중국에 진출하려는 한국 기업과 선진적인 경영 노하우를 습득하려는 중국 기업에 경영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 대표와의 인터뷰를 통해 유학이나 사업, 취업 등 중국에서 새로운 기회를 모색하려는 사람들에게 팁이 될 수 있는 얘기를 들어봤다.


  1708041040271180.jpg

                         네모 파트너즈 차이나 이기창 대표

Q. 안정적인 대기업에 다니던 중 중국 유학을 결심한 동기는 무엇인지?

A. 2005년 초 회사 업무로 독일 뮌헨에서 전 세계 보험사 직원들을 대상으로 하는 세미나를 2주간 참석할 기회가 있었다. 

다양한 강연과 콘퍼런스, 부대 행사에 참여하면서 외국어 소통 능력 외에도 근본적으로 세상을 보는 ‘안목’이 부족하다는 사실을 뼈저리게 느꼈다. 

국내 대기업에서만 근무해서는 이 같은 부족함을 채울 수 없을 것이라 판단하고 귀국한 다음날부터 해외유학 준비를 시작했다. 

특히 당시 업무와 밀접한 관련이 있었던 중국에 관심을 갖게 됐다. 직장생활을 병행하며 희망하는 학교의 입학 조건을 맞추기 위해 공부에 매진했다. 

약 1년간의 준비기간을 거쳐 상하이에 위치한 중국 최고의 경영대학원인 중국유럽국제경영대학원(中歐國際工商學院, CEIBS)에 입학했다. 

Q. 지난 12년간 중국 현지에서 학업 및 업무를 해온 개인적 소감은? 

A. 2006년부터 시작한 중국 생활이 올해로 12년째다. 그동안 쉼 없이 학업과 직장생활, 사업체 운영을 하면서 쌓아온 중국인, 재중 한국인, 재중 외국인과의 인간관계는 천만금을 줘도 바꾸지 않을 자산이다.

 이런 관계를 통해 중국에서 잊지 못할 경험과 추억을 만들었다고 자부한다. 

Q. 현재 업무 및 운영 중인 컨설팅 업체에 대해 소개해달라. 

A. 현재 운영하고 있는 회사는 ‘네모파트너즈 차이나(Nemopartners China)’이다. 한국의 주요 컨설팅업체인 네모파트너즈의 중국 법인이라고 생각하면 된다. 

△경영컨설팅(마켓리서치, 채널·마케팅 등 다양한 분야의 전략 수립) △투자자문(M&A Advisory) △HR컨설팅 등 3대 업무를 중점적으로 수행하고 있다.

Q. 중국 현지 학교 졸업생으로서 네트워킹을 어떻게 하는지? 

A. 중국에서 네트워킹은 자연스러움이 관건이라고 생각한다. 사람 사이의 관계는 목적 의식보다는 상대가 편하게 연락할 수 있는 ‘주변 사람’이라는 인식을 심어주는 게 핵심이다. 

비단 중국의 경우뿐만은 아닐 것이다. 오히려 ‘인맥관리’라는 인위적인 목표를 갖고 상대방을 대하게 되면 그 관계는 오래가지 못하리라 생각한다. 

결론적으로 별도의 노하우는 없다. 사실 대부분의 사람들이 아쉬울 때 연락을 하는데, 나는 평상시 생각 날 때마다 지인들에게 자주 연락한다. 

특히 중국 친구들에게도 전화, 문자 연락을 통해 안부를 묻는다. 몇 년 동안 이러한 모습이 반복되니, 상대방도 내가 도움이 필요할 때만 연락하는 사람이 아니라는 것을 느끼는 것 같다.

 또 중국인 친구들이 많은 지역에 출장을 가면 꼭 그들과 식사 한 끼는 하고 오려고 일정을 조정한다. 특히 친한 친구들의 경조사가 있다면 최대한 참석하려고 한다.

 Q. 중국 현지에서 사업을 하면서 조언을 구하는 사람들이 궁금하다.
 
A. 컨설팅업계의 특성상 한국계 기업 경영진들에게 많은 도움을 받는다. 또한 중국 현지에서 오랜 기간 사업체를 운영한 선배 사업가들에게 조언을 많이 구하고 있다. 

실제로 그들의 경험담은 사업상 애로점을 해결하는 과정에서 참고가 된다. 

특기할 만한 점은 SNS 커뮤니티에서 많은 도움을 얻고 있는 것이다. 나는 다양한 한국인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활동하고 있는데 그중 ‘Linked2K(Linked to Korea)’를 대표적인 모임으로 꼽을 수 있다.

이 모임은 베이징에 거주 중인 한국인 기업가 중심의 커뮤니티다. 유명 성형외과 의사, 대형 로펌의 국제변호사, 기자, 대형 연예기획사 중국 대표, 대기업 주재원, 대사관 직원, 파워블로거 등 다양한 직업의 한국인이 포진돼 있다. 

회원 50명 안팎의 이 모임에서 컨설팅 프로젝트 및 고객사 소개 등 업무적으로 실질적인 도움을 받고 있다.

Q. 현지 기업을 대상으로 컨설팅을 하면서 보람된 경험을 꼽는다면? 

A. 중국 기업을 대상으로 한국의 선진 경영 툴(tool), 접근방식(approach) 및 경영이념을 전달해 그 기업의 성장에 기여할 때 굉장한 자부심을 느낀다. 

중국 시장에 대한 이해도가 낮은 상태에서 중국 시장 진출을 계획하는 한국 기업이 많다. 컨설턴트로서 꼼꼼한 사전 시장조사를 통해 이러한 ‘막연한 기대’를 불식시켜줄 때 보람을 느낀다. 

실례로 7년 전 모 대기업이 중국에서 LED 사업을 추진하려 하자 상당수 도시에서 그 업체를 유치하기 위해 ‘러브콜’을 보냈다.

 당시 그 업체를 대신해 해당 지방정부기관 담당자들과 수차례 논의한 결과 대부분의 우대 조건들이 과장된 것임을 파악했다. 결국 고객사는 당분간 중국 진출을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Q. 사드 사태 이후 중국인들의 한국 및 한국기업을 보는 시각에 어떤 변화가 생겼는지 궁금하다.

A. 사드 이슈에 대해 강조하고 싶은 것은 한국인들의 생각과 달리 대다수 중국인들은 사드 문제에 대해 그다지 관심이 없다는 점이다. 

사드 문제는 중국 관영매체의 보도에 대해 한국 매체들이 경쟁적으로 자극적인 보도를 하면서 만들어낸 ‘괴물’이라고생각한다. 

물론 베이징 및 둥베이 지방 등 정치에 민감한 지역에서는 사드 사태에 대해 관심을 갖는 중국인들을 적지 않게 볼 수 있다. 하지만 결국 사드는 한·중 정부 간의 문제라고 생각한다. 

사실 많은 중국인이 한국 정부의 난처함을 이해하기 때문에 사드 사태 이후 무조건적으로 한국인과 한국기업을 배척하는 일은 없다. 결론적으로 한국 및 한국 기업을 보는 시각은 큰 변화가 없다고 해도 무방하다. 

Q. 향후 중국 시장에서 한국기업이 진출하면 좋을 유망 분야가 있다면?

A. 현재 한국기업들은 화장품, 문화 콘텐츠(웹툰, 영화, 드라마, 공연 제작), 유아용품 분야에서 상대적으로 경쟁력이 강한 편이다.

 하지만 향후 한국업체들에게 가능성이 있는 분야가 많지 않을 것으로 전망돼 추천하기가 쉽지 않다. 우리가 강점을 가질 수 있는 분야로는 유아 및 실버 계층을 대상으로 한 서비스산업을 꼽을 수 있다. 

그 밖에 제약, 바이오, 의료 산업등도 유망하지만 복잡하고 모호한 등록 절차를 감안하면 많은 투자가 필요할 것으로 관측된다. 

Q. 중국 전문가를 꿈꾸는 학생이나 취업준비생에게 들려줄 얘기가 있다면? 

A. 지난 12년간 중국에서 거주하며 다양한 산업에 대한 컨설팅 업무를 하고 있다. 이 때문에 한국의 많은 분이 저를 ‘중국통(中国通)’이라고 부르지만 개인적으로 과분한 평가라고 생각한다. 

중국 전문가를 꿈꾸는 사람들에게 강조하고 싶은 점은 중국어, 중국 근현대사에 대해 최대한 학습을 해야 한다는 것이다. 특히 중국어는 통역 없이 의사소통을 하는 수준까지 구사할 수 있어야 한다.

 현재 중국인들의 특성을 이해할 수 있는 문화대혁명 등과 같은 중국 근현대사의 주요 사건에 대한 이해는 필수적이라고 생각한다. 

중국 도시에 거주하면서 한국인 밀집 지역의 쾌적한 거주 환경에서 한국 음식을 먹고 한국 친구들과 어울린다면 결코 진정한 ‘중국통’이 될 수 없다. 

내가 12년 전에 그랬던 것처럼 ‘중국이라는 밀림에 자신을 던지고, 중국에서 평생을 살 것처럼 버티고 생존하라’고 감히 충고해주고 싶다. 

나는 30대부터 중국에서 생활하기 시작했고 앞으로 50대까지 중국을 '제2의 고향'으로 여기며 살아갈 것이다. 

이런 절실한 마음가짐 없이 중국을 스쳐가는 나라로 생각한다면, 중국의 문화, 역사, 예술, 정치, 경제 등에 통달한 '균형 잡힌 중국통'으로 성장하는 데 한계가 있다고 생각한다.
이동현 기자

中韓동향 목록

삼성전자 알리바바와 손잡고 중국 유통분야 협력 강화 인기글

삼성전자 알리바바와 손잡고 중국 유통분야 협력 강화2018.05.30 삼성전자와 중국의 최대 전자상거래업체 알리바바가 신소매(新零售) 분야를 포함한 광범위한 유통 부문에서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고 신랑(新浪) 등 복수의 중국매체가 29일 보도했다.중국 매체에 따르면, 지난 …

2018-05-30
한국 생명공학기업, 중국 BT육성정책에 주목해야 하는 이유 인기글

한국 생명공학기업, 중국 BT육성정책에 주목해야 하는 이유 2018.05.23중국은 지난 2015년 첨단산업 육성 정책인 ‘중국제조2025’ 발표시 반도체 등 정보기술(IT)과 같이 바이오의료 기기 분야도 10대 핵심 사업에 포함하였다. 바이오의료 산업 규모를 오는 2020년까지 최대 …

2018-05-23
삼성 중국 배터리시장 공략 강화, 삼성 BYD 협력 확대 전… 인기글

삼성 중국 배터리시장 공략 강화, 삼성 BYD 협력 확대 전망 <中매체>이재용 부회장 BYD 접촉, 양사 협력 확대 논의현지 전문가, "삼성 BYD는 상호 필요한 파트너"2018.05.06 2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중국 선전으로 출국, 중국 대표 전기차…

2018-05-06
농심 백산수, 사드 해빙으로 중국 생수 시장 공략 시동 거나… 인기글

농심 백산수, 사드 해빙으로 중국 생수 시장 공략 시동 거나?2018.05.06중국의 생활 수준 제고로 건강과 직결되는 먹는 물(생수)에 대한 중국인의 기준도 점차 까다로워지고 있다. 유로모니터에 따르면 지난해 병 제품 기준 중국 생수시장 규모는 653억위안(약 10조9500억원)으…

2018-05-06
중미간 무역전쟁, 한국 경제에 심대한 타격 예상 인기글

중미간 무역전쟁, 한국 경제에 심대한 타격 예상 2018.03.08 미국과 중국, EU 등 세계 3대 경제권 간에'트럼프 발 철강 관세 폭탄'으로 시작된 '무역전쟁'은 한국 경제에도 비상이 걸렸다. 주요 2개국(G2:미국,중국) 경제에 의존하고 …

2018-03-08
삼성전자, ‘완다’와 손잡고 상하이에 ‘시네마 LED’ 중국… 인기글

삼성전자, ‘완다’와 손잡고 상하이에 ‘시네마 LED’ 중국 1호관 열어삼성전자가 세계 최대 극장 체인 완다와 손잡고 상하이에 시네마 LED 중국 1호관을 열었다. 삼성전자와 글로벌 최대 극장 체인인 완다(Wanda)그룹은 4일 중국 상하이시 양푸구 우자오창(Wujiaochang)에 위…

2018-02-15
한국 기업, 중국에서 오래 살아남기 인기글

한국 기업, 중국에서 오래 살아남기이한성 KHC 글로벌 물류유한공사 대표 중국에서 진출기업들이 왜 어려움을 겪고 있을까? 중국에서 한국 기업들이 얼마나 버틸까? 중국에서 어떻게 하면 오래 버틸 수 있을까?이런 질문을 생각하면 누가 속 시원하게 답을 줄 수 있을까 생각을 해본다. 보는 사…

2018-02-11
재중 한국 기업, 중국의 신소비에 ‘새로운 기회’ 인기글

재중 한국 기업, 중국의 신소비에 ‘새로운 기회’[2017-12-25] 한중간 사드 갈등이 차츰 누르러지면서 억눌렸던 중국 시장 수요가 크게 증가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은 중국 국빈방문과 연계해 지난 14일 베이징에서 ‘한중 경제무역 파트너십’이 개최했으며, 이 자리에는…

2017-12-25
'고급형 여행상품. 아웃도어, 산후조리원'… 인기글

'고급형 여행상품. 아웃도어, 산후조리원'', 사드이후 중국시장 이렇게 공략 상품 고급화로 시장 활로 개척 나서야 [2017-12-21] 문재인 대통령의 중국 국빈 방문으로 한중 관계 회복의 전기가 마련된 가운데, 중국시장을 공략하는 ‘한류 상품’들도 고급화되…

2017-12-21
“한국기업, 中 수출품 정품인증 쉬어진다” 인기글

“한국기업, 中 수출품 정품인증 쉬어진다”[2017 12-12]“한국기업, 中 수출품 정품인증 쉬어진다”KTNET, 중국전자상회와 한국 수출품의 정품인증을 위한 협약 체결 ㈜한국무역정보통신(KTNET)이 중국으로 수출되는 한국기업 상품의 상표권 보호와 판로확대를 위한 정품인…

2017-12-12
중국 "토양오염 해결 한국이 맡아달라"... 인기글

중국 "토양오염 해결 한국이 맡아달라"... [2017 12-08] 중국 "토양오염 해결 한국이 맡아달라"... 경제계 인사들 민간교류 증진 위해 한국 찾아사드 문제로 경색된 한국경제, '한중 민간 교류'로 해결방안 제시중국…

2017-12-08
中 서부시장, 한국 의료진 시장 개척 인기글

中 서부시장, 한국 의료진 시장 개척[2017 12-05]中 서부시장, 한국 의료진 시장 개척한국으로 의료 관광을 떠나는 중국인들이 눈에 띄게 줄고 있는 가운데 다수의 한국 의료기관이 중국 서부 지역의 보건 의료 시장을 향해 눈을 돌리고 있다.중국신문망(中国新闻…

2017-12-05
무역기술장벽, 알면 뚫린다 인기글

무역기술장벽, 알면 뚫린다 [2017-12-04] 국표원, 무역기술장벽 대응 설명회 개최최근 한중 양국간 산업 경쟁이 심화되고 기술격차가 축소 되면서 무역기술장벽(TBT) 조치 사례가 증가하고 있다. 한국 최대 수출시장이자 무역 파트너인 중국에 진출한 한…

2017-12-04
한∙중 FTA, 다음달 정상회담서 ‘서비스W… 인기글

한∙중 FTA, 다음달 정상회담서 ‘서비스∙투자’ 협상 개시[2017 11-30]한∙중 FTA, 다음달 정상회담서 ‘서비스∙투자’ 협상 개시사드 갈등 풀리자 정상회담, FTA까지 급물살…양국 협력 공고화 ▲ 문재인 대통령과…

2017-11-30
중국 강도 높은 환경 규제...진출 앞둔 우리 기업 향후 방… 인기글

중국 강도 높은 환경 규제...진출 앞둔 우리 기업 향후 방향은?환경 규제 수시로 모니터링 필요…리스크 최소화해야[2017-11-30]최근 출범한 시진핑 2기 정부가 환경 보호를 주요 현안 중 하나로 언급하면서 한층 강도 높은 환경 규제가 예고되고 있다. 특히 환경 보호 정책이 산업구조…

2017-11-30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코로나19로 배송 중단 통지
Copyright © 2006 延边聖山本草商贸有限公司 吉ICP备07004427号 住所 :延吉市北新胡同22号1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