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세계적인 피아니스트 랑랑, 한국계 신부와 결혼

페이지 정보

관리자 작성일 :19-06-11 12:30 조회 :159회 댓글 :0건

본문

세계적인 피아니스트 랑랑, 한국계 신부와 결혼 

 2019.06.11

1c54d6a9507ebb1c629c1eddab5583f0_1560223

지난 2일 자신의 SNS를 통해 결혼 소식을 알린 피아니스트 랑랑 [사진= 랑랑 웨이보 캡처]

중국을 대표하는 피아니스트 랑랑(郎朗)이 한국계 신부와 결혼식을 올렸다고 신경보(新京報)가 3일 보도했다. 

신경보는 랑랑이 2일 파리의 한 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렸으며 피로연은 랑랑이 문화교류 홍보 대사를 맡고 있는 베르사유 궁전에서 열렸다고 전했다. 

랑랑은 자신의 SNS에 배우자와 함께 중국의 전통복장으로 갖춰 입은 사진을 게시하고 "나는 드디어 나의 앨리스를 찾았다. 그녀의 이름은 지나 앨리스(Gina Alice)다"라며 결혼 소식을 알렸다. 알려진 바에 따르면 랑랑의 배우자 지나 앨리스는 한국과 독일인 혼혈로 알려졌다. 올해 24세인 그녀 또한 피아니스트로 활약 중이라 한다.

1982년 중국 랴오닝(遼寧)성 선양(瀋陽)시에서 태어난 랑랑은 1995년 차이코프스키 국제 영재 콩쿠르 우승을 거머쥐며 일약 스타덤에 올랐다. 사회공헌 활동에도 관심이 많은 그는 UN 평화 대사, 랑랑 국제 음악재단 운영 등 폭넓은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3월에는 3년 만에 정규 앨범인 피아노 북(Piano Book)을 발매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핫이슈 목록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5월초부터 9월초까지 산삼전초 사은전 !!
Copyright © 2006 延边聖山本草商贸有限公司 吉ICP备07004427号 住所 :延吉市北新胡同22号1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