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로그인

조선족 한국행 잃은 것보다 얻은 것 많아

페이지 정보

백두넷 작성일 :19-09-05 01:20 조회 :960회

본문

조선족 한국행 잃은 것보다 얻은 것 많아

조국, 고국에 감사한 마음 가지는게 응당

 

의학상에서 한 민족이 어느 나라에서 50여년 이상 정착해 있으면 그 나라의 정치, 경제, 문화 등 제반 요소에 의해 유전자가 변이할 수 있다는 설이 있다. 이 설이 설립된다면 조선민족은 중국 땅에서 유전인자가 변이할 수 있는 확률이 굉장히 높은 것이다.

 실지 조선족 역사학자들이 몇백여년 전에 황하 유역에 이주한 조선민족을 고찰해 본 결과 그들의 언행은 기본상 주류 민족인 한족과 별반 다름없고 아주 미세한 생활상의 일부 이를테면 부엌이라든가 음식에서 조금 알수 있다고 했다. 한마디로 동화되었다는 것이다.

 1a6615f89f22f8f66caba19f94897da0_1567613
윤운걸 흑룡강신문 길림성특파원

개혁개방을 맞이하기 전 중국 조선족은 아주 폐쇄 된 공간에서 살아왔다. 이 폐쇄 된 공간이 그대로 100년 200여년을 이어져 갔다면 과연 조선족은 어떻게 되었을까? 자명한 일이 아닌가.

 개혁개방을 맞이하면서, 더욱이 중한수교가 이루어지면서 중국 조선족은 한국으로의 대이동을 하게 되었다. 아주 감동스러운 역사적인 사변이라 하겠다. 

이렇게 고국이라는 나라가 있기에 중국 조선족의 대한국 이동이 가능해졌고 그에 따라서 엄청난 부를 창조한 것은 물론 민족의 전통문화를 포함한 각종 문화를 재점검하게 되었고 따라서 민족의 정체성 확립에 '청신한 공기'를 주입하게 되었다.

 중국의 조선족은 한국 진출에서 얻은 것도 많지만 잃은 것도 적지 않다.

 얻은 것이란 경제적 부를 제쳐놓고 역사 문화를 포함한 각종 문화를 많이 얻었거나 재삼 인식한 것. 그래서 일상을 살펴보면 한국에 가서 몇 년간 일하다 온 조선족은 비록 3D업종에서 일하다 고향에 왔다 하더라도 그들 몸에는 어느 새에 배었는지 일에 대한 집착, 언어 예절에 대한 인식 그리고 사회를 분석하는 모양새가 다르다는 것을 직감할 수 있다.참으로 역사적인 대이동에서 생긴 자랑스럽고 경의로운 일이 아닐 수 없다.

 또 잃은 것도 적지 않다. 즉 가정파괴, 자식교양문제 등등. 하지만 이러한 것은 어디까지나 중국조선족이 역사발전 대이동에서 반드시 겪어야 할 진통이라 하겠다. 단순히 대한국 이동으로 잃은 것만 거론하는 것은 너무나도 편면적인 견해라 하겠다. 

바꾸어 한국이란 고국이 없이 중국 기타 지역에 진출하게 되면 이런 현상이 생기지 않았겠는가?

그런데 문제는 이렇게 얻은 것이 잃은 것보다 많음에도 불구하고 왜 고국이란 나라가 더 보살펴 주지 않는가 하는 원성이 높아간다는 것이다.

 어느 국가든지 그 국가의 법이 있다. "동족이기에 보살펴야 한다"는 것은 민족차원에서 양심적으로는 통한다. 그러나 국가마다 그 국가의 법이 있으므로 양심으로 법을 대체하지는 못한다. 

조선족은 분명히 한국인과는 동족이지만 중국 국민이기에 국제적인 법이 적용되는 것만은 사실이다. 이런 엄연한 현실 앞에서 무턱대고 동족인 것만큼 반드시 보살펴야 한다는 것은 '어리광'행실이 아닌가 하는 생각을 해 본다. 이런 국가적인 규률을 무시하고 그 어떤 반한 감정을 갖고 한국을 빙자하거나 선량한 한국인을 비방한다면 기본적인 도리에 어긋나는 행실이라 하겠다.

 감사한 마음 가짐을 오늘에 와서 재삼 거론해야 할 것이다. 감사한 마음을 모르고 내가 응당 보살핌을 받아야 한다는 것은 오늘의 글로벌 시대에 있어서 지극이 삐뚤어진 사고라 하겠다.

 오직 감사한 마음 즉 고국 한국에도 감사하고 조국 중국에도 감사한 마음을 갖고 현실에 임해야 조화로운 중한 관계에서 조선족은 자기의 위치를 제대로 찾을 것이다.

 

 

 

조선족사회 목록

가야금 열풍 일으킨 총각선생님–조용군 씨

가야금 열풍 일으킨 총각선생님–조용군 씨 2019.10.25​ 조선족의 전통악기 가야금연주로 기네스북에 도전하고 싶다는 조용군 총각선생님(1982년생), 조용군은 연길시 신흥소학교 음악교원이다. 조용군의 노력하에 보급된 ‘가야금’은 이미 이 학교 명함장으로 소문이…

2019-10-25
조선족기업가들 여수한상대회서 글로벌 교류협력에 인기글

조선족기업가들 여수한상대회서 글로벌 교류협력에 ​편집/기자: 유경봉 원고래원: 길림신문 ‘제18차 세계한상대회’가 10월 22일 오후, 한국 재외동포재단의 주최로 여수세계박람회장에서 성황리에 막을 올렸다. ​‘제18차 세계한상대회’의 시작을 알리는 개회식은 이날 오…

2019-10-24
중국조선족시가절 고고성 울렸다 인기글

중국조선족시가절 고고성 울렸다편집/기자: [ 김영화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9-10-20 10:19:20 ] ​19일, 연변주당위 선전부와 연변주문화라지오텔레비죤및관광국, 연변작가협회에서 주최하고 연변가무단과 연변대학예술학원에서 주관한 제1기중국조선족시가절…

2019-10-21
환갑에 세계 6대 마라톤대회 정복한 조선족 제1인

환갑에 세계 6대 마라톤대회 정복한 조선족 제1인 2019.10.20 올해 4월 15일 중국 흑룡강성 목릉 출신의 조선족 전일(61세)씨가 영국 런던국제마라톤대회에서 4시간 1분 45초의 성적으로 종점을 통과했다. ​이로써 전씨는 2017년 9월 베를린에서 첫 메이저대회 참가를 시작…

2019-10-20
불모지에 벼농사의 새 력사를 쓰다

불모지에 벼농사의 새 력사를 쓰다 2019.09.30 잡초가 무성하던 허허벌판에 논이 생기고 벼농사가 시작되여 쌀이 쏟아져나오기까지는 조선족 선대들의 피와 땀이 슴배여 있다. 90년대말까지 현급이상 농업기술보급소, 농업연구소, 농업과학원, 농업대학 등에서 벼연구에 종사한 조…

2019-09-30
상하이 조선족 의사들 조선족 노인에 의료봉사활동 진행

상하이 조선족 의사들 조선족 노인에 의료봉사활동 진행2019.09.24 “오래오래 건강하고 행복하세요” ​ ​중국조선족과학기술자협회 상하이지회 산하 의학전문위원회(주임 허문섭)에서 상하이조선족 중노년 분들을 대상으로 건강검진, 의료자문, 봉사활동을 펼쳤다. 지난 22일 100여 명이 …

2019-09-24
중국조선족사회단체의 모델 범례를 제시해

중국조선족사회단체의 모델 범례를 제시해2019.09.17 대련시조선족기업가협회 박만선 회장​​​▲ 박만선 회장​[서울=동북아신문]대련의 중국조선족의 주요한 집거구이다. 대련의 특수한 지리적, 경제무역적 위치 및 현대에 이르러 산업적 개발은 그 주되는 원인이 되겠다. ​20세기 초, …

2019-09-17
조선족 최고의 교사상 '설봉교사상' 시상식… 인기글

조선족 최고의 교사상 '설봉교사상' 시상식 열려 2019.09.11일 09:31   민족교육…

2019-09-11
열람중 조선족 한국행 잃은 것보다 얻은 것 많아 인기글

조선족 한국행 잃은 것보다 얻은 것 많아조국, 고국에 감사한 마음 가지는게 응당 의학상에서 한 민족이 어느 나라에서 50여년 이상 정착해 있으면 그 나라의 정치, 경제, 문화 등 제반 요소에 의해 유전자가 변이할 수 있다는 설이 있다. 이 설이 설립된다면 조선민족은 중국 땅에서 유전인자…

2019-09-05
“일대일로”건설과 조선족사회 발전에 대한 사고 인기글

“일대일로”건설과 조선족사회 발전에 대한 사고 2019.08.29 “일대일로”건설의 의의와 협력령역 2013년 9월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습근평 총서기는 여러차례에 걸쳐 “일대일로”에 관한 중요한 연설을 발표했다. 중앙문헌출판사가 2018년 12월에 출판한 《습근평이 “일대일로…

2019-08-29
흑룡강 출신 조선족 김춘명 참모장‘가장 아름다운 분투자’ 후… 인기글

흑룡강 출신 조선족 김춘명 참모장‘가장 아름다운 분투자’ 후보자로 2019.08.21​​ 8월 5일, 중화인민공화국 창립 70돐을 경축하기 위한 ‘가장 아름다운 분투자’ 학습 선전 활동이 온라인 투표를 마감했다.   200명 후보자중 료녕성이 20명을 차지했다. 그중 김춘명…

2019-08-21
만리장성 이남의 유일한 중국 조선족마을 인기글

만리장성 이남의 유일한 중국 조선족마을, 북대하조선족촌에 가다 2019.08.16 지난 7월 중순, 기자는 월드옥타 삼하지회 소속 조선족 경제인들의 봉사활동을 동행 취재하면서 만리장성 이남의 유일한 조선족마을로 불리는 북대하신구 조선족마을을 다녀왔다. 중국 하북성 진황도에 있는 이 마…

2019-08-16
끊임없는 혁신 개발은 발전의 동력이다 인기글

끊임없는 혁신 개발은 발전의 동력이다 2019.08.09   대경안서달과학기술개발유한회사 최일화사장 인터뷰 “기술혁신은 영원한 주제이다. 오늘날 앞선 기술이 래일에도 앞섰다고 할 수는 없다. 끊임 없이 새로운 제품…

2019-08-09
한자어를 어원으로 하는 순우리말 103가지 인기글

한자어를 어원으로 하는 순우리말 103가지 가게 임시로 자그마하게 지어 물건을 팔던 집을 가가(假家)라고 했는데, 오늘날 ‘가게’로 발음이 바뀌었다. 가난 ‘어려울 간(艱)’과 ‘어려울 난(難)’을 합친 한자어 간난(艱難)인데, ‘가난’으로 발음이 바뀌었다. 가지 채소인 ‘가지’…

2019-08-07
조선족, 이상한 한국 때리기 인기글

▲ 김정룡: 중국동포사회문제연구소 소장, 중국동포타운신문 주간. 다가치포럼 운영위원장. 칼럼집/소설집 다수 출간 불과 30년 전까지만 해도 많은 조선족이 남조선에 갈 수 있다는 것은 꿈도 꾸지 못했다. 그토록 너무도 굳게 닫쳐 있어 좀처럼 열리지 않을…

2019-07-28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5월초부터 9월초까지 산삼전초 사은전 !!
Copyright © 2006 延边聖山本草商贸有限公司 吉ICP备07004427号 住所 :延吉市北新胡同22号1003